민간 종교인들의 만남

민간 종교인들의 만남

파나리오트 그리스 정교회 주교인 바르토로메오스 I세는 역사적 중요성을 가지고 있다. 사람들은 이 대화에 즉각 관심을 기울여야 할 것이다.

우선 주교에게 그의 지혜로운 판단과 회동 노력에 감사하며, 또한 존경하는 페툴라 선생에게는 이 요청을 수락한 점에 감사해야 한다.

이것은 대단한 의의를 가지는 사건이다. 모든 종교에서 극단주의자들에 의해 위의 메시지가 무시되고 종교간 편협함이 나타나는 이런 시점에는 더더욱 그렇다.

이 주제에는 “국가적” 의미가 담겨 있다. 무엇보다 무슬림 공동체의 지도자격인 사람과 기독교 성직자와의 의전을 벗어난 만남은 다종교의 오스만 제국의 풍부한 유산을 이어받은 우리나라의 자랑거리가 아닐 수 없다.

평화의 길에 새로운 역사적 발걸음이 만들어 진 것이다. 더욱이 오스만 시대에 보편적으로 받아들여 졌으며 후에 국가적 정체성을 떠맡은 정교회가 그 보편성을 다시 찾지 못할 이유가 없다.

정교회는 아테네의 통제를 받는다는 주장은 사실과 다르다. 정교회는 오스만 시대에 그리스인을 대표하는 것이지 현대 그리스의 그리스인을 대표하는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Pin It
  • 에서 생성되었습니다.
저작권 © 2020 페툴라 귤렌 웹 사이트. 모든 저작권을 소유.
fgulen.com 은 페툴라 귤렌 호자에펜디의 공식 웹 사이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