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툴라 귤렌의 진정한 모습

젱기즈 잔다르, 구라이 에르토크, 힐미 야우즈와 같이 서로 다른 생각을 공유하는 우리가 한 자리에 모였다.

요컨대, 지난밤 나는 기자 작가 재단이 힐튼 호텔에서 베푼 라마단 만찬에서 엄청난 무엇인가를 느꼈다. 만찬 후, 나의 가슴이 흥분과 열정으로 뛰고 있는 것을 느낀다.

저주하는 사람들을 저주하지 않는 사람, 때리는 사람을 때리지 않고, 비방하는 사람을 용서하는 사람, 창조주를 위해 모든 피조물을 사랑한 시인 유누스 엠레처럼, 어둠에 휩싸이지 않고, 아타튀르크의 적처럼 보이지 않으면서

깔끔히 깎은 수염과… 빛나는 가슴으로…

모든 사람들이 그가 어떤 사람인지 알아야 한다.

Pin It
  • 에서 생성되었습니다.
저작권 © 2020 페툴라 귤렌 웹 사이트. 모든 저작권을 소유.
fgulen.com 은 페툴라 귤렌 호자에펜디의 공식 웹 사이트입니다.